자유게시판

네 여러분 오사카인데요 -4일째

title: 다꼬리놀고먹는라이츄2017.10.06 18:4910.06조회 수 292댓글 23 첨부 14

AA

제가 8일 오전 비행기로 출국이라 일어나자마자 체크아웃 후 밥먹고 공항 가야돼요... 

그래서 내일 짐을 미리 싸 놔야 합니다. (입을 옷 뺘고) 

 

해서 사실상 여행은 오늘까지가 끝이예요. 

아마 시간 좀 널럴하다 싶으면 도톤보리나 잠깐 댕겨올지도 모르지만 캐리어에 짐 우겨넣는데만 한세월이라... 

심지어 가챠 돌린 거랑 친구 선물 중에 핀뱃지도 있고, 일단 액체류가 들어있는 건(아부지 자동차 방향제) 죄다 캐리어행입니다. 

그 외에는 뭐...... 

 

뭐 저렇게 많이 샀냐 ㅠㅠ 

이러려고 노랑뚱땡이 쇼핑백 들고 갔나 자괴감 들고 괴로워 

 

<그래서 사진>

어 일단 미리 말씀드릴 게 있는데 제가 창가학회 회원입니다. (엄마랑 남동생도) 

아니 뭐 이상한 종교는 아니고요... KSGI라고 치면 뭔지 대충 나오는데 이게 일본에서는 창가학회고 일본 외 지역에서는 국제 창가학회라서 Soka Gakkai International이 되는 겁니다. (K는 코리아) 한국에서 인지도와 달리 일본에서는 되게 메이저한 종교예요. 그리고 의외로(...) 범세게적입니다. 

 

회장이 세 분 계신데, 1대 회장은 2차 세계대전 때 전쟁을 반대하다가 명을 달리하셨고, 2대 회장도 비슷한 이유로 옥고를 치르신 적 있으시고, 3대 회장(현재는명예 회장)은 이케다 다이사쿠라는 분인데 두 스승님의 유지를 받들고 계십니다. 한국에 되게 우호적이어서 일본 우익들이 막 매국노라고 까고 그래요. 

 

여튼 일본에도 창가학회 관련 회관이 있어서 댕겨 와 봤습니다. 

오사카에서 갔던 코스는 간사이 문화회관-간사이 이케다 기념관-나카노시마 공회당 이렇게 됩니다. (생각보다 짧음) 

 

FILE0001.JPG

(이건 용아고요) 

 

FILE0006.JPG

여기가 간사이 문화회관인데 주중에는 개방을 안 합니다. (지도 보고 알았음)

 

FILE0036.JPG

이케다 기념관을 둘러보고 간 나카노시마 공회당(오사카 공회당). 

 

여기에는 얽힌 사연이 하나 있습니다. 

3대 회장이 정말 억울하게 옥살이를(그것도 모함당해서) 하고 나서 출옥을 한 후, 이 곳 나카노시마 공회당에서 오사카 대회를 열게 됩니다. 

아마 그 때 청년이었으니, 도다 선생님(2대 회장)도 살아계셨으려나요. 

아무튼, 그 때 사람들이 이 곳 메인 홀을 꽉 채우고도 자리가 없어서 밖에까지 막 기다리고 그랬습니다. 

처음에 얘기로만 들었을 때는 아 그렇군 했는데 실제로 가서 보고 충격받았습니다. 

 

문 앞에 상당히 넓은 공간이 있네요... ㄷㄷ

 

FILE0045.JPG

곰 ㅋ 치 ㅋ 

돈키호테 앞 수조인데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잠깐 이거 뭔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한국이었으면 누가 국 끓여먹고도 남았을듯...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곰치도 식용입니다) 

 

FILE0046.JPG

...저거 아무리 봐도 빨판상어같은데...?

 

FILE0047.JPG

헵파이브 대관람차 탔습니다. 

팻 없으면 입장료 500엔인데요... 

 

...생각보다 싼데? (네자리 생각함)

 

FILE0061.JPG

FILE0068.JPG

FILE0070.JPG

FILE0075.JPG

비가 다 조져놨네요. 

 

<오늘의 전리품>

FILE0076.JPG

러쉬가 화장품 브랜드인데, 여기 배스봄이 되게 유명합니다. 

두 종류가 있는데 물에 녹으면 색깔이 바뀌기만 하는 거랑 거품목욕 용이 있습니다. 

저건 거품목욕 용이고 같은 용도를 하나 더 샀는데 그거 이미 썼어요. 

 

근데 무슨 입욕제가 내 손바닥보다 크지... ㄷㄷ

 

FILE0077.JPG

일본의 회관에 가면 방문 카드와 스탬프를 찍을 수 있습니다. (한국에는 없음)

그리고 저 책은 인간혁명이라는 책인데, 이게 여러 권 있습니다. 11권인가 12권까지 있고 신 인간혁명이 29권인가 30권까지 있죠. 

3대 회장이 본인이 지금까지 겪어 온 이야기를 소설 형식으로 쓴 겁니다. 작중 선생님은 다른 이름을 사용하죠. (본인의 이야기를 서술하는데 작중 본인의 이름이 다름) 

 

외가쪽이 막내이모 빼고 창가학회 회원인데(엄마까지 넷), 둘째이모가 암으로 돌아가셨습니다. 

그리고 인간혁명이 저희 집으로 왔죠.. 그게 이모의 유품입니다. 큰이모는 신 인간혁명 가져가셨어요.. 

근데 저게 1, 2권 읽고 3권을 읽으려니 3권이 없네? 그래서 샀죠... 근데 원서다 

문제는 엄마가 못 읽는다는 거 

 

그 외에는 책갈피랑... 그렇습니다. 

 

FILE0078.JPG

FILE0079.JPG

공회당 숍에서 산 오리가미 시리즈+돈키호테에서 산 차량용 방향제/은혼 미니거울(친구 선물)/포케센 전리품 

 

여담이지만 일본의 창가학회 회관에 한국인이 방문하는 경우가 종종 있어서, 거기에 계시는 분들이 영어도 할 줄 압니다. (일어 할 줄 아는 사람이 얼마 없음)

...아 그래서 반가워했구나...... 어쩐지 나를 보자마자 일본어로 말해도 되냐고 묻던데...... 

저랑 같이 오늘 견학한 분들은 제주권에서 오셨나 본데, 한 가족이었습니다. (저는 솔로잉) 

따님이 일본어를 할 줄 아시더라고요.. 

 

엄마: 너만 가기 있냐 나도 데려가라/나: 안돼 그럼 포케센을 못가 

엄마가 일어를 배우는 게 빠를 듯 

 

 

 

title: 다꼬리놀고먹는라이츄

집에서 기미상궁으로 재직중입니다. 사실 놀고 있음 

댓글 2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회원 전용 페이지가 생겼습니다.10 마스터 2018.03.20 839
공지 슬기로운 포인트 벌이를 하는 법19 네모 2018.06.17 192
3043 여러분들 수리보낼대 cpu는 어캐해요?3 핫슈 2018.06.22 57
3042 여름에는 부채를 든 소를 먹어봅시다6 네모 2018.06.22 72
3041 오늘도 스포어 탐방12 리이엽스 2018.06.22 107
3040 포인트 조작에 훌륭하게 성공하였습니다.16 제르 2018.06.22 124
3039 까마귀음료물 광고가 바뀌었군요.6 제르 2018.06.21 92
3038 결국 메인보드 수리 및 교환으로 ㅃㅃ2 햇습니다 ㅜㅜ7 핫슈 2018.06.21 74
3037 이게 말이됩니까 ㅜㅜ5 샹키 2018.06.21 95
3036 헉! 출석 못할뻔!5 참비 2018.06.20 71
3035 지식인 등업 어렵네요ㅠㅠ5 네모 2018.06.20 64
3034 요번 축구 정말 짱이엿다 우리팀들 고생햇어요 ㅜㅜ3 핫슈 2018.06.20 51
3033 호스팅 관련해서 문의 드립니다..12 おたく입니다 2018.06.20 94
3032 오늘은 포인트를 많이 벌었습니다!14 title: 황금 서버 (30일)humit 2018.06.20 83
3031 실수로 포맷한 USB를 복구했더니 끔찍한 혼종이 나왔습니다.20 제르 2018.06.20 160
3030 여름마다 찾아오는 빙수타임4 네모 2018.06.20 69
3029 드 드디어 계란찜을 안 태웠어요!!!5 title: 다꼬리놀고먹는라이츄 2018.06.20 70
3028 내가 멍청이인것을 알아버렸다.13 리이엽스 2018.06.19 99
3027 첫 1달 개근 했습니다.11 보험쉐프 2018.06.19 75
3026 슬슬 홈페이지 테마도 바꿔볼까......4 title: 다꼬리놀고먹는라이츄 2018.06.19 91
3025 축구 졌어요......5 title: 다꼬리놀고먹는라이츄 2018.06.18 56
3024 축구 아쉽네요~5 맛스타 2018.06.18 44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4 Next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